창닫기

진달래축제 마당에서 황소 겨룸

편집/기자: [ 정현관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8-04-22 15:04:49 ] 클릭: [ ]

21일 오후, 제10회 장백산진달래국제문화관광축제의 일환인 3화흥사업’컵 연변조선족씨름대회가 많은 관광객들의 이목을 끌었다. 20여명의 선수들이 소학조, 중학조, 고중조, 성인조 등 급별로 나뉘여 치렬한 대결을 벌렸다. 그중 인기가 가장 많았던 성인조 74키로그람 이상 최고급 급별에서 연길시의 한영훈 선수가 최종 우승을 따내며 시름장사의 상장과 황소를 획득했다 

 

/길림신문 리전, 정현관 기자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