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연길—정주—중경 항공편 3월 4일부터 운행 회복

편집/기자: [ 리전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6-02-26 14:15:41 ] 클릭: [ ]

연길공항

25일, 기자가 연길공항 민용항공중심 매표처에서 료해한데 의하면 연길에서 정주를 경유하여 중경에 이르는 항공편이 3월 4일부터 운행회복하게 된다.

2014년 7월 16일에 개통된 연길—정주—중경 항공편은 연길의 경제사회발전에 중요한 의의를 가져다주었다. 하지만 특수 원인으로 하여 2016년 1월부터 결항되였다. 연길공항에서는 사천항공주식유한회사와 여러차례 협상을 거쳐 이 항공편을 다시 운행 회복하기로 계획했다.

정주공항

료해에 따르면 이 항공편은 매주 월요일, 금요일, 일요일에 운항는데 오후 1시 50분에 연길에서 출항하여 오후 4시 20분에 정주에 도착, 오후 5시 10분에 다시 정주에서 출발하여 저녁 7시 5분에 중경에 도착하게 된다. 중경에서는 오전 7시 40분에 출항하여 오전 9시 25분에 정주에 도착, 오전 10시 25분에 다시 정주에서 출발하여 오후 1시 5분에 연길에 도착하게 된다.

목전 이 항공편의 비행기 표값은 최저로 70% 할인하고있는데 연길에서 정주까지 표값은 670원, 연길에서 중경까지의 표값은 880원이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