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문재인, 조미 정상회담 취소에 유감 표시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8-05-25 10:25:12 ] 클릭: [ ]

한국 대통령 문재인은 25일, 미국 대통령 트럼프가 원래 6월 중순 진행하기로 결정했던 조선 최고지도자 김정은과의 싱가포르 회담을 취소한 데 대해 ‘아주 유감스럽다’고 표시했다.

한국 대통령부 청와대가 발포한 소식에 따르면 이날 새벽 문재인은 청와대에서 국가안전위원회 상임위원을 소집하고 긴급회의를 진행했다. 문재인은 회의에서 조선반도 비핵화와 반도의 항구적 평화를 실현하는 것은 포기할 수 없거니와 미룰 수도 없는 력사적 과제라고 표시했다.

문재인은 정상간 보다 직접적이고 긴밀한 대화로 문제를 해결해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럼프는 24일, 조선이 최근 ‘공개적인 적대감’을 드러냈기에 원래 6월 12일 진행하기로 결정했던 조선 최고지도자 김정은과의 싱가포르 회담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