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전문가:‘일대일로’, 경제글로벌화 ‘새 주인공’으로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7-06-14 15:06:08 ] 클릭: [ ]

제2회‘중한 21세기 해상실크로드 발전·협력 방안’국제심포지엄이 13일, 한국 제주도에서 거행되였다. 회의에 참가한 전문가들은 ‘일대일로’제안이 경제글로벌화의‘새 주인공’으로 부상하기 시작했다고 인정했다.

중국(해남)개혁발전연구원 지복림 원장은 심포지엄에서 다음과 같이 말했다. 글로벌 경제 패턴에 심각하고 복잡한 변화가 발생하고 구미에 무역보호주의와 포퓰리즘의 조짐이 나타나면서 글로벌화는 ‘갈림길’에 들어섰다. 이런 배경하에서 ‘일대일로’는 글로벌화의 ‘새 주인공’으로 부상하기 시작하고 방대한 시장을 대표하는바 한국 등 각 측엔 기회가 넘치고 있다.

지복림은 가장 중요한 것은 각 측이‘일대일로’를 추진하는 과정에서 보다 많은 공감대를 점진적으로 형성함으로써 글로벌화에 대한 각 측의 신심을 수립하고 글로벌화는 다만 전진할 수 밖에 없음을 인식하도록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 성균관대학교 성균중국연구소 이(리)희옥 소장은 심포지엄에서 ‘일대일로’는 한국 등 중국 주변 국가에 새로운 협력기회를 제공해주었다면서 ‘일대일로’구상이 현재 보다 정교해졌는바 중국은 구체적인 협력프로젝트를 개발했을 뿐만 아니라 안정한 물질적 기반도 다졌다고 표시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