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류학파 귀국붐 인다, 귀국후 평균 로임 7306원

편집/기자: [ 홍옥 ] 원고래원: [ 중국신문넷 ] 발표시간: [ 2017-10-25 16:20:12 ] 클릭: [ ]

얼마전에 BOSS초빙은 ‘2017 귀국 인재 취업창업보고’를 발표, 보고에 따르면 인터넷 과학기술업종이 해외 귀국류학생들이 첫번째로 선택하는 취업분야이며 귀국창업은 교육양성, 전자상거래, 생활봉사 등 분야에로 집중했다. 귀국한 류학생은 년소화 현상이 나타나며 창업자들중의 70%가 30세이하 본기 대졸생, 평균 실제 로임이 7306원으로 나타났다.

2016년, 우리 나라 해외인재 귀국률이 79. 4%, 10년전 보다 48%포인트 올라갔다. 

2017년 16.2%의 류학졸업생들이 귀국후 인터넷업종 발전을 선택, 3년전에 비해 3.1%포인트 올라갔다.

가장 인기를 몰았던 금융분야는 인터넷분류 영향으로 인기도가 떨어져 2014년의 18%에서 14.9%로 됐다. 인터넷거두와 유니콘(独角兽)창업회사가 끊임없이 업무를 확장하는 가운데 로임과 성장성이 좋아지고 있다. 해외 귀국파들의 인기를 몰았던 자문, 법률, 회계, 심계 등 업종에 대한 흡인력이 해마다 떨어지고 있다.

보고에 따르면 2017년 류학 졸업생들의 국내 취업에서의 희망급여는 평균 8315원, 같은 시기에 비해 3.3% 떨어졌다. 이 가운데 희망급여가 1만 5, 000원이상 되는 인수가 2016년의 13.8%에서 11.6%로 떨어지고 희망급여가 8000원이하 되는 인수가 41.2%에서 45. 4%로 올라갔다.

/ 길림신문 편역 홍옥

http://www.chinanews.com/sh/2017/10-25/8359793.shtml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