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환인현 고대자촌의 더덕 전부 한국으로 수출

편집/기자: [ 홍옥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7-06-19 10:44:24 ] 클릭: [ ]

일전 료녕성 환인만족자치현 화래진 고대자촌의 더덕재배합작사에서 재배한 2만근 더덕이 전부 한국에 수출, 이외 현장에서 한국상인은 3만근 되는 더덕판매예약을 체결하고 12만개 분재(盆栽)더덕도 전부 수매하기로 계약을 체결했다.

 

화래진 고대자촌은 2005년부터 왕복래 촌민의 인솔하에 대면적 더덕재배를 시작했다. 당해에 더덕생산이 대풍장을 이루어 5만원의 수입을 올렸다. 그 후 10여호 촌민들이 합작사를 건립, 100무의 산지를 도급 맡고 더덕을 재배했다.

지난 몇년간 합작사에서는 해마다 20만원의 수입을 창출했고 가구당 2만원의 리윤을 보고 있다.

지난해 합작사에서는 더덕 화분재배를 탐구, 성공시켜 10만개 되는 화분더덕을 재배했는바 한국 상인의 주목을 받았다.

올해 5월 한국 상인은 직접 재배 현장을 찾아 더덕재배 기지를 고찰한 후 장기간 의 판매계약을 맺었다. 한국 상인은 또 한국의 선진적인 분무 관개설비 두대를 이 합작사에 지원하기도 했다. / 김인춘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