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연변주관광협회와 한국 프랜차이즈산업협회 윈윈관계 실현

편집/기자: [ 리전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6-02-29 14:11:24 ] 클릭: [ ]

조인식 현장

2월 26일 오후, ≪연변주관광협회와 한국 프랜차이즈산업협회간의 합작 조인식≫이 연길시 환락궁에서 거행되였다. 이로써 연변주관광협회와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는 윈윈관계를 실현하고 한국의 여러 유명 음식브랜드업체들이 륙속 연길환락궁에 입주하게 된다.

이번 조인식에는 중국측대표로 연변주정부 부주장 홍경, 연길시인민정부 부시장 정권, 연변주관광국 부국장 원효운, 연길 환락궁 리사장 강양순이 참석했고 한국측대표로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조동민회장과 44명 회원기업 대표들이 참석하였다.

연길시인민정부 부시장 정권은 축사에서 “연길은 연변조선족자치주의 수부도시로서 65만명의 인구가 집거하고있는데 그중 조선족은 37만명으로서 총인구의 57%를 차지합니다. 연길시의 도시화수준은 90%를 초과하였는데 공업, 상업무역, 관광업을 위주로하는 두만강류역의 살기좋고 개방된 생태적인 선도구입니다”라고 소개했다.

정권부시장은 “연길시에서는 다년간 음식봉사업에 대하여 중시해왔는바 해마다 중국조선족민속음식전시 등 다양한 음식문화활동을 펼쳐왔습니다. 이번에 한국의 여러 유명 브랜드업체들이 연길 환락궁에 입주하게 된다면 연변음식업면에서 대형한국브랜드련쇄점이 없는 공백을 미봉하고 연변한국음식문화의 새로운 열풍을 몰아올것으로 기대됩니다”라고 말했다.

료해에 따르면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에는 750여개 브랜드회원기업들이 있는데 이러한 기업들은 한국에서 백여개의 가맹점 또는 련쇄점을 갖고있는 국제 유명브랜드음식업체들이다.

축사를 하고있는 조동민회장(우측)

한국 프랜차이즈산업협회 회장 조동민은 “이번 조인식을 통해 한국프랜차이즈 기업들이 중국 공동진출에서 개개인이 아닌 공동으로 해외진출을 시도하는 유례없는 방식으로, 연길시에 제대로 된 한국 음식을 알리고 나아가 안정적으로 정착하여 진출기업의 성장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할것”이라고 밝혔다.

연길 환락궁 리사장 강양순녀사는 “앞으로 환락궁과 한국측 음식업체들이 함께 손잡고 서로 비즈니스의 뜻을 모아 광활한 중국시장에 진출하는데 다같이 노력하고 꼭 성공할것”을 바랐다.

협의서에 조인하는 장면

이날 조인식에서는 연변주관광국 부국장 원효운이 연변주관광협회를 대표하여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회장 조동민과 협의서에 조인하였다.

목전 20여개의 한국 유명 브랜드음식업기업들이 환락궁과 초보적으로 합작달성의향을 표시하였는바 진일보합작과 상의토론을 거쳐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우질봉사를 제공할것에 결심했다.

협의 체결후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대표들은 26일부터 28일까지 삼일간 연길시 입점가능지역에 대한 지방조사를 진행하였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