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연변민족식품회관 전자상거래 플랫폼을 가동

편집/기자: [ 강동춘 ] 원고래원: [ ] 발표시간: [ 2015-12-13 14:44:50 ] 클릭: [ ]

전자상거래가 새로운 경제모델로 자리잡고 있는 요즘 연변민족식품회관에서는 자체로 전자상거래 플랫폼을 개설해 회원기업의 시장화전략과 상품판매에 편리를 주고있다.

12월 12일 조선족민족식품 창업과 혁신의 새 무대를 펼쳐가는 《꿈의 혁신공장ㅡ연변민족식품회관에서는 국가에서 추진하고 있는 《대중창업 만중혁신》의 새로운 형세에 발맞추고 민족상품의 브랜드 활성화를 보다 합리하게 추진하기 위해 연변민족식품전자상거래 플랫폼을 가동했다.

연변민족식품전자상거래 플랫폼 가동의식의 한 장면.

《대중을 위해 봉사하고 민족기업을 부추키자》는 취지로 전자상거래의 광활한 시장전망을 적극 활용하게 될 이 플랫폼은 향후 연변민족식품의 판매경로를 다양화하고 민족식품산업과 민족식품기업의 발전을 추동하게 될것으로 기대된다.

연길신흥공업구 조선족식품표준화생산시범기지 주임이며 연변민족식품회관 관장인 안창만씨에 따르면 현재 연변민족식품전자상거래 플랫폼에 등록한 회원기업은 1000여명이며 향후 더욱 많은 기업들이 전자상거래 창업에 뛰여들도록 적극 인도할 방침이라고 표했다.

연변민족식품전자상거래 플랫폼을 소개하고 있는 안창만주임.

이날 가동의식에서 연변오덕된장술유한회사 리사장 리동춘은 《인테넷을 기반으로 하는 전자상거래산업의 특징으로 상대적으로 낮은 진입장벽과 지역제한이 없는 넓은 시장성을 꼽을수 있다》며 그러한 점에서 전자상거래산업은 기업의 지속적인 발전과 도약에 반드시 필요한 산업이라고 강조했다.

알아본데 의하면 이날 연변민족식품전자상거래로 판매한 금액은 80여만원에 달했다고 한다.

연변민족식품전자상거래 플랫폼의 가동으로 향후 연변의 전자상거래산업은 보다 활성화될것으로 전망된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윤세미용성형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