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길림성장길도사무실 중한(길림)국제합작시범구 적극 홍보

편집/기자: [ 차영국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7-09-27 12:36:25 ] 클릭: [ ]

 

 
장길도 홍보관

박람회 전시장에는 5 부스를 차지하고 있는 길림성 중한(길림)국제합작시범구 【吉林省中韩(吉林)国际合作示范区】 홍보전시구가 눈을 끌었다. 길림성 장길도개발개방선도구 전략실시령도소조사무실 길림성도문강구역 합작개발령도소조사무실(이하 장길도사무실 략칭) 일군들이 고객들에게 길림성 중한(길림)국제합작시범구에 대해 소개하고 있었다.

장길도사무실 백충개(白忠凯) 부주임의 소개에 따르면 이번 장길도사무실은 중한(길림)국제합작시범구를 박람회에 중점으로 적극 홍보하게 된다. 한편 백충개 부주임은  GTI경제협력포럼에 참석해 일대일로와 동북아해운항선의 발전방향이라는 주제로 발언, 참가자들의 주목을 끌었다.

 
박람회 장길도 사무실 홍보에 열올려
 백충개는 발언에서 2009년에 중국 국무원의 비준을 거쳐 장길도개발개방선도구의 구축이 정식으로 국가전략의 일환으로 채택된 점을 강조하면서 길림성은 국가의 일대일로전략 중 북방지역개방의 중요한 창구이며 중,몽,러 경제벨트로서 동북지역의 중요한 지역이다고 소개했다.

장길도전략은 길림성 대외개방의 상징으로서 국가개방전략 융합의 중요한 핵심인데 이를 중심으로 도문강지역국제협력개발을 적극 추진하여 동쪽으로는 일본해에 이르고”, “서쪽으로는 몽골, 나아가 유럽에 이르며, 남쪽으로는 발해에 이르는전방위 개방국면을 형성한다.

 
장길도 홍보단성원들 박람회에서

백충개는 중한교류에서 길림성의 역할을 소개하면서 길림성은 이미 한국의 중요한 투자무역국의 하나라면서 길림성을 가장 많이 찾아오는 관광객은 한국인이며 길림성은 한국 강원도, 경상도 지방정부와 장춘시, 연길시와 훈춘시는 한국의 포항, 인천, 창원 도시와 협력관계를 맺고있다 말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