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인상기8]대지진 현장에서 느껴본 ...

  2011년 3월 11일 금요일, 기억속에서 도무지 지울수 없는 날이다. 그날 나는 지인들과 함께 레스토랑에서 조금 늦어진 점심식사를 하고 있었다. 주위는 식사하는 손님들과 커피타임중의 손님들로 법석하였다. 오후 2시 40분쯤

[일본인상기6]다국적 료리에 대한 일본인들의 애착
주로 중국음식과 한국음식 정도밖에 몰랐던 나는 일본인들의 폭넓은 음식 취향에 놀랐다. 호이꼬로(回鍋肉), 칭죠로스(青椒肉丝), 마보도후(麻婆豆腐) 등 중화료리의 료리명을 어린애들까지 술술 말하는 정도였고 처음 만나는 .

[일본인상기5]아들애의 성장에 도움을 준 고마운 사람들
아들애가 태여나서 여덟달만에 탁아소생활을 시작했던 연유로 일본에 오자마자 집단생활에 제법 적응한 아들애덕분에 엄마인 나의 일본생활은 비교적 순조로웠다. 오늘날 어엿한 직장인으로 성장한 아들애가 부모의 노력외에도 일본에서 생활하면서

[독점인터뷰] 박태하감독 허심탄회하게 심경 밝힌다
연변축구에 대한 책임감을 가져야 한다고 본다. 어려울 때 힘을 합해 어려움을 극복해야 한다. 사람이 살면서 어려움을 극복해야 한다. 현재 연변축구가 자금이 없는 데도 불구하고 열광하는 그런 팬들이 있기에 연변축구를 쉽게 생각하면 안된다고 본다.

[일본인상기4]일본인들의 겉과 속
90년대에 류학온 중국류학생들이라면 한두번쯤은 겪었을 일이 있다. 국제교류협회에서 조직한 만찬회에서 만난, 매사에 적극적인 류학생과 친절한 일본인이 근 두시간 정도에 걸친 이야기끝에 작별인사를 하면서 일본인이 말했다.

조선족경제인들 세계경제인대회서 눈부신 활약
10월29일부터 11월2일까지 한국 서울 그랜드 워커힐호텔에서 개최된 “월드옥타 제22차 세계경제인대회”에서 조선족경제인들은 세계 150여개 국가에서 모여온 경제인들과 글로벌경제교류를 활발히 전개하면서 대회기간 높은 주목을 받았다.

조선족농악무 북경...
“명절기간 교통안...
사진으로 보는 제1...
[일대일로]핀란드 ...
  • 오 늘
  • 이번 주
  • 이번 달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유세성형미용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