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박옥련교육발전기금회, 희망들의 꿈을 응원합니다

편집/기자: [ 리전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7-11-27 11:59:37 ] 클릭: [ ]

“박옥련교육발전기금회” 연변대학에 조학금 전달

연설하고있는 박옥련교육발전기금회 리사장 리건호

“박옥련교육발전기금회가 계속 발전하여 연변의 교육사업을 지지하고 향후 미래를 책임질 우수한 인재들을 양성하는데 이바지할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박옥련교육발전기금회는 희망들의 꿈을 응원합니다”

23일 오후, 연변대학에서 있은 제6회 연변대학 박옥련교육발전기금회 조학금 전달식에서 박옥련교육발전기금회 리건호 리사장의 진솔한 고백이다.

올해까지 6회째 이어온 빈곤생들 꿈과 열정에 대한 박옥련교육발전기금회의 응원은 해와 달이 바뀌여도 전혀 식을줄 모른다.

이날 성적과 품행이 우수한 연변대학 본과생과 석사 연구생 총 200여명이 조학금 수혜자로 되는 가운데 행사 현장은 매서운 초겨울 날씨와는 다르게 훈훈한 온정으로 차넘쳤다.

2011년에 설립된 연변대학 ‘박옥련교육발전기금회’는 연변 항곤그룹 대표리사 리건호가 모친 박옥련 녀사의 ‘선행과 기부정신’을 전승하고저 발족한것으로서 2012년에 첫 조학금 전달식을 가져왔는바 사회 각계 애심인사들의 공익활동 참여와 기부문화 선도를 위한 플랫폼으로 자리매김되여 왔다.

연변대학 당위부서기 량인철의 소개에 따르면 ‘박옥련교육발전기금’은 6년래 루계로 860만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는바 근 770명의 대학생 및 화룡시 송하평학교 120명의 학생들의 학업의 꿈을 이뤘다. 현재 “박옥련교육발전기금”은 연변대학에서 기부총액이 제일 큰 전문조학금(单项助学金)으로 추대되고있는 가운데 조학금 발급총액도 연변대학 전문장학금중 최고를 기록하고있다.

특히 리건호리사장은 “기부문화 선도”를 리념으로 한해도 어김없이 도움이 필요한 학생들과 주위사람들에게 끊임없는 사랑의 손길을 펼쳐와 진한 감동을 주었다. 올해까지 리건호리사장이 단독 기부한 기부금만 해도 올해의 기부금 100만원을 포함하여 루계로 340만원에 달했다.

이날 4년간 련속 연변대학 ‘박옥련교육발전기금회’의 조학금을 전달받고있다는 연변대학 정치 및 공공관리학원 석사연구생 심호는 “박옥련교육발전기금회의 조학금은 가정의 경제부담을 덜어주었을 뿐만 아니라 저로 하여금 공부에 전념할수 있도록 크나큰 힘이 되여주었습니다. 저에게 힘과 꿈을 실어준 분들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게 공부를 열심히 하여 나라에 유용한 인재가 되는 한편 그들의 베품과 나눔을 실천하고 이어가겠습니다” 라며 고마운 마음을 전달했다.

조학금 전달행사를 마감하며 학생들은 리건호 리사장에게 자기가 직접 준비한 선물을 전달하는것으로 고마움을 표현했다.

리건호 리사장은 “향후 기금회에서는 계속하여 운영과 행사조직을 활발히 하여 교육사업에 명실공히 지지를 할수 있도록 진력하겠다”고 표했다.

열창하고있는 기금회 리건호 리사장과 명예리사장 강육항

기자들의 취재를 받고있는 리건호 리사장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